아시아경제가 빅데이터 분석 업체 ‘버즈메트릭스’에 의뢰한 소셜 빅데이터 분석 결과다. 격랑에 휩싸였던 남북 관계가 북한의 참가로 급반전되면서 이를 바라보는 우리 사회의 시각이 극명하게 엇갈린 탓이다. 그 정점에 있던 남북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에 대해서도 찬성과 반대가 비슷하게…

 

▶기사본문을 참조하세요

 

[평창 D-8] 빅데이터로 본 평창은…’김연아는 없고 문 대통령은 있더라’  아시아경제 2018.02.01.(목)

[데스크칼럼]정치 게임에 밀린 평창의 주역  아시아경제 2018.02.05(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