TAPAS팀은 빅데이터 전문업체 버즈메트릭스에 의뢰해 ‘BMW 팬심(fan+心)’이 이번 화재 이슈에 어떤 영향을 받았는지 살펴보았다. 역시나 실망의 크기는 컸다. 분노의 시선이 단지 BMW만을 향하지는 않았다는 점도 눈에…

 

▶기사본문을 참조하세요

 

[TAPAS 빅데이터분석] 화재는 ‘BMW 팬심’을 어떻게 바꿨나  헤럴드경제 2018.08.30. (목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