10개 구단 관계자, KBL 관계자들이 모여 리그 발전 모색을 시작했다. 한국농구연맹(KBL)이 10일 오전 10시부터 14일까지 서울 송파구 서울올림픽파크텔에서 연맹 및 구단 관계자를 대상으로 ‘2019 KBL 컨퍼런스’를 개최한다. 1일차에는 10개 구단 파트별 담당자들을 포함해 사무국장 등 100여명이 참석해 1일차 2018-2019시즌 리뷰, 김나연 이노션 인사이트 전략 팀장, 강신혁 kt 위즈 야구단 마케팅팀장, 김정윤 웨슬리 퀘스트 이사 등 외부 패널들을 초대해 마케팅 트렌드 및 우수 사례를 발표했다.

 

기사본문을 참조하세요.

 

‘KBL의 한 단계 도약 위해’ 2019 컨퍼런스, 생각 모으며 힘찬 출발  점프볼 2019.06.10 (화)