…진보 성향이 강한 30·40대와 보수 성향이 강한 60대 이상 등 양쪽의 핵심 지지층은 지지 정당을 쉽게 바꾸지 않아서, 선거 승리를 보장해 주지 않는 여야의 ‘집토끼’ 계층으로 분류된다. 하지만 50대는 선거 때마다 지지 정당이 오락가락했다. 조일상 메트릭스 대표는 “50대는 각 정당이 지지 기반을 넓힐 수 있는 핵심 계층”이라며 “이번 총선도 50대가 어디로 쏠리느냐에 따라 판세가 요동칠 것”이라고 했다…

 

▶ 기사본문을 참조하세요.